2018.09.17 (월)

  • 흐림동두천 19.0℃
  • 흐림강릉 21.2℃
  • 흐림서울 20.2℃
  • 박무대전 20.4℃
  • 연무대구 22.4℃
  • 흐림울산 21.5℃
  • 박무광주 20.8℃
  • 구름많음부산 22.5℃
  • 흐림고창 20.0℃
  • 구름많음제주 24.0℃
  • 흐림강화 18.6℃
  • 흐림보은 18.3℃
  • 흐림금산 19.0℃
  • 구름많음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20.6℃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지자체

예멘 난민 23명 제주에 인도적 체류허가..문제 없나

제주에 난민 신청을 한 예멘인 481명 가운데 23명에 대해 인도적 체류허가 결정을 내려져 논란이 커지고 있다.

 

14일 제주출입국외국인청은 제주에서 난민 신청을 한 예멘인 481명 가운데 23명에 대해 인도적 체류허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인도적 체류허가란 난민법에 의해 비인도적인 처우나 처벌 등으로 인해 생명이나 신체의 자유 등을 심각한 침해 당할 수 있다고 인정할 수 있는 경우에 해당된다.

 

인도적 체류허가를 받으면 취업활동은 가능하지만, 난민 지위가 아니어서 생계비 지원을 받거나 다른 나라에 있는 가족을 초청할 수는 없다.

 

이번에 체류가 허가된 신청자들은 본국의 내전이나 후티 반군 강제징집을 피해 온 영유아 동반 가족이거나, 임신부, 미성년자, 부상자 등이다.

 

 

나이별로 살펴보면, 만 19세 미만 미성년자가 10명이고, 이 가운데 보호자 없이 입국한 미성년자도 3명이 있다.

 

이날 23명에 대한 인도적 체류 결정이 나면서 예멘인 난민 인정 여부와 관련된 논란이 더욱 거세질 것으로 전망된다.

 

당국은 이를 의식해서인지 난민협약과 난민법상의 5대 박해사유(인종과 종교, 특정 사회집단 구성원 신분, 정치적 견해에 따른 박해)에 해당하는 자에게 부여하는 난민 지위는 인정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제주에는 지난 6월 예멘인 484명이 입국해 난민신청을 했으나, 이 가운데 3명이 신청을 포기해 현재 481명이 대기 중이다.

 

제주 출입국외국인청은 이들에 대한 심사를 이 달내 모두 끝낼 계획이다.





미디어 트램펄린 놀이터 디지털 팡팡, 2018 부산창업박람회 참가 (위키서울뉴스) 골프존뉴딘 그룹에서 만든 실내형 미디어 트램펄린 놀이터 ‘디지털 팡팡’이 지난 9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열리는 ‘제24회 2018 부산창업박람회’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팡팡은 골프존뉴딘 그룹의 뉴딘미다트가 자체 개발한 인터랙티브 디지털 콘텐츠인 모션 슬래시, 그라운드 점프, 트램폴린 점프, 매직 라이드, 모션 AR을 체험할 수 있는 신개념 실내형 미디어 트램펄린 놀이터로 트램펄린과 함께 다양한 신체활동을 즐기며 동시에 스트레스를 해소시킬 수 있는 공간이다. 디지털 팡팡 가맹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마루지요 송예은 대표는 “1인 운영 및 오토 운영으로 인건비 절감이 가능하고 소자본창업이 가능하여 부산 해운대점을 시작으로 예비창업자들은 물론 현재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운영 중인 점주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창업박람회를 통해 디지털 팡팡은 부산, 울산, 경남 등 동남권 지역에서 창업을 희망하는 예비 창업주 및 업종 전환을 희망하는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1:1 맞춤 컨설팅을 진행하고 차별화된 창업 경쟁력, 창업 비용, 효율적인 운영 시스템 등 창업 전략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디지털 팡팡 가맹사업자인


미디어 트램펄린 놀이터 디지털 팡팡, 2018 부산창업박람회 참가 (위키서울뉴스) 골프존뉴딘 그룹에서 만든 실내형 미디어 트램펄린 놀이터 ‘디지털 팡팡’이 지난 9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열리는 ‘제24회 2018 부산창업박람회’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팡팡은 골프존뉴딘 그룹의 뉴딘미다트가 자체 개발한 인터랙티브 디지털 콘텐츠인 모션 슬래시, 그라운드 점프, 트램폴린 점프, 매직 라이드, 모션 AR을 체험할 수 있는 신개념 실내형 미디어 트램펄린 놀이터로 트램펄린과 함께 다양한 신체활동을 즐기며 동시에 스트레스를 해소시킬 수 있는 공간이다. 디지털 팡팡 가맹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마루지요 송예은 대표는 “1인 운영 및 오토 운영으로 인건비 절감이 가능하고 소자본창업이 가능하여 부산 해운대점을 시작으로 예비창업자들은 물론 현재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운영 중인 점주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창업박람회를 통해 디지털 팡팡은 부산, 울산, 경남 등 동남권 지역에서 창업을 희망하는 예비 창업주 및 업종 전환을 희망하는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1:1 맞춤 컨설팅을 진행하고 차별화된 창업 경쟁력, 창업 비용, 효율적인 운영 시스템 등 창업 전략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디지털 팡팡 가맹사업자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