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9 (토)

  • 구름많음동두천 10.5℃
  • 흐림강릉 15.7℃
  • 구름조금서울 12.1℃
  • 구름많음대전 14.9℃
  • 구름많음대구 16.2℃
  • 구름많음울산 14.0℃
  • 흐림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12.7℃
  • 흐림고창 12.2℃
  • 제주 12.2℃
  • 구름많음강화 8.3℃
  • 구름많음보은 13.9℃
  • 구름많음금산 13.5℃
  • 흐림강진군 13.0℃
  • 구름많음경주시 15.0℃
  • 구름많음거제 13.2℃
기상청 제공

정치

(한국어=영어)한국인에게 로저스 회장은 왜 한국은 자신들의 운명을 결정하는 삶을 선택하지 않는가?

 

한국인들을 향해 로저스 회장은 한국은 한반도에서 5000여 년을 잘 살아왔고 주한 미군이 한국에 주둔한 지는 70년 이라며 그런데 왜 한국은 자신들의 운명을 결정하는 삶을 선택하지 않는가?

로저스 회장은 왜 미국이 하라는 대로 하고 미국이 그렇게 하도록 놔두는가 라며  북한이 개방되면 전세계에서 가장 흥분되는 나라가 될 것인데 왜 반대아닌 반대하는가 라고 언급했습니다.

로저스 회장은  한국도, 북한도 어마한 금액을 국방무기에 쓰고 있는데 차라리 BTS이나 K팝 콘서트에 가는 데 쓰는 게 적절치 않나 라며 국방비에 어마어마한 돈을 쓰는 것은 바보짓 아닌가 라며 지적했다. 

로저스 회장은 반대하는 사람들은 분명 무언가 얻는 게 있어서 그럴테지만 북한이 개방됐을 때 세계가 많은 것을 얻을 수 있다는 것을 한국인들은 반드시 재고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고 언급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현재 할 일에 대해 로저스 회장은 네가가 두 사람 한국과 북한 정상이라면 일단 휴전선으로 가겠다. 따라 국경을 열고 사람들이 오고가고 하게 하겠다 며 조언했습니디.

또한 그 것 하나만으로도 어마한 변화가 시작될 것 이며  그것보다 더 큰 변화들이 아마 일어나게 될 것 이라고 말했다.

 

This English News is for Domestic and foreigners 

 

In addition,  Chairman  Rogers said, "Korea has lived 5,000 years on the Korean peninsula & the US military has been stationed in Korea for 70 years. Why does not Korea choose a life that determines its own destiny?

Why do you do what the US does and let the United States do it, Rogers said. "If North Korea is open, it will be the most exciting and exciting place in the world. Why not?

Chairman Rogers pointed out, It's not a good idea to spend a lot of money on defense, he said, saying, South Korea & North Korea are spending huge amounts of money on military spending, and it is better not to go to BTS or K-pop concerts."

Rogers said, I think it should be because the opponents are getting it, but the Koreans must support that the world can get a lot when the North is open.

In addition, Chairman Rogers said, If I am the two Koreas North & South Korea, I will go to line 38. And I will open the border and let people come and go. 

The facts alone will start a huge change, he said. The bigger changes will probably happen in a chain.

 

Thank you so much for reading this English News 

 

Reported by 조 설 기자 / 김홍이 외신전문 기자